조회 수 7914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원본 해명 주소
 
----------------

안녕하세요 뭉크뭉입니다.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저의 글이 확산되었습니다 이 점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조금 전 그 여BJ의 해명방송을 보며 여전히 거짓말을 일삼는 그녀의 태도에 어이가 없고 화가 났습니다.

하나 부터 열 까지 전부 변명뿐인 해명 방송에 팩트로 답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1. 단둘이 여행을 간 적이 없다

맞습니다. 저는 단 둘이 여행을 갔다는 글을 쓰지 않았습니다. 친하게 지내는 bj 커플들과 함께 여행을 갔고 그 전에 이런 멤버들과 여행을 갈 것인데 같이 갈 것이냐 물었습니다. 흔쾌히 함께 가고 싶다고 답변했습니다. 그런데, 고민하다가 친해지고 싶은 마음에 불편했지만 승낙을 했다? 그런 변명을 한다면 저는 할 말이 없습니다.

 

 

2. 엄마에게 잠깐 소개를 한 것이다.
원래 저와 만나기로 했던 시간에 회사에 일이 생겨 회의가 길어져 약 2시간 정도 약속에 늦게 되었습니다. 그때 마침 어머니께서 서울에 올라오셨던 상황이었고 (서울에서 지내실 숙소를 예약해드렸습니다) 그 여BJ는 동생, 어머니, 이모님과 식사를 하고 있었습니다.

회사 일을 마무리 짓고 식사 자리에 가서 가족끼리 식사시간을 방해하지 말고 어린 동생에게 용돈만 주고 자리를 피해드려야지 생각했기 때문에 안 쪽으로 들어가지 않고 그 여BJ를 밖으로 불러내 이야기를 잠시 나누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굳이 저를 안으로 데려가 본인의 어머니와 이모님에게 저를 소개시킨 것입니다.


3. 선물이 다 합쳐 3억이 안 된다?
1차 심경글에서처럼 목걸이, 가방, 구두, 옷, 냉장고, 이사비용 등 굵직한 것을 제외하고 1년의 시간동안 예쁘다거나 마음에 든다는 뜻을 내비치는 것이 있으면 크고 작은 선물들을 해왔습니다.

그리고 직접 만나 말했을 때 제가 '글을 쓰다보니 과장을 하게되었다'는 식의 이야기를 하던데, 저는 결코 그런 말을 하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본질을 교모하게 외면하고 있는데, 중요한 것은 '친한 오빠에게 받는 선물들'로 치부하기에는 과한 선물들이라는 것을 본인도 모르지 않을텐데 이런 선물을 받아왔던 것과 단 둘이, 혹은 여러 커플들과 매일같이 만나면서 오빠가  나를 좋아하는지 몰랐다는 무책임함, 사람의 마음을 가지고 장난 치는 태도에 화가 난 것입니다.

 


4. 5천만원 관련
그 여BJ는 저에게 받을 돈이 5천만원이 있는데 이는 저에게 그동안 받은 것이 많아 받지 않기로 했다며 교묘한 말장난을 하고 있습니다. 마치 제가 5천만원이라는 돈을 빌려갔고 이를 그동안 받은 선물에 대한 대가로 돌려 받지 않겠다는 식의 이야기였습니다.

어떻게 그 5천만원에 대한 이야기를 저런 식으로 이야기할 수 있는지 모르겠습니다. 해당 금액은 매 달 일정한 금액이 나오니 용돈벌이라고 생각하라며 수익률이 확실한 사업에 대해 투자를 추천한 것입니다. 제돈 5천만원, 그 여BJ의 돈 5천만원을 투자해 매달 700만원이라는 수익이 나왔고 이를 5개월간 그 여BJ에게 모두 주었습니다. 그리고 이런 상황이 벌어지자 5개월 간의 수익은 관계 없이 그녀가 투자한 돈 5천만원을 당연히 돌려주려 한 것입니다.

 

 

5. 다리 사진
아무 생각 없이 보낸 사진이라니, 강아지를 보라고 보낸 사진이라니 이것 또한 저희 오해라니요

그리고 쌩얼이기 때문에 다리사진을 보냈다는 것은 그 어떤 인과관계가 없으며 논점을 흐리는 것입니다.일어나자 마자 짧은 바지를 입고 다리를 찍어서 보내는 것이 정상적인 사고 방식인가요?


6. 3년 뒤에 같이 살자
저 역시 글에서 결혼을 약속했다는 말은 하지 않았습니다.
다만, 3년 뒤에 같이 의지하며 살자는 것은 카톡에서 뿐만 아니라 둘이 만났을 때 줄곧 하는 이야기였습니다. 지금 하고 있는 일을 3년 정도 보고 있다. 그 이후 서로 의지하며 같이 살자는 말을 입버릇처럼 했습니다.

 

7. 스킨쉽 관련
직접 만나 이와 관련한 걸 물었을 때, 걸을 때 어깨를 부딪히고 하지 않았느냐라고 답변했다는데. 결코 저는 이런 말을 한 적 없습니다.

그 정도를 가지고 자연스러운 스킨쉽이라고 했다면 저의 과장과 확대해석이 맞습니다. 하지만 사실이 아닙니다.

그녀가 말한 손잡기, 팔짱 등 함께 동석했던 지인들에게 증언이 가능하다는 답을 받았습니다. 이에는 또 어떤 거짓말을 할지 궁금합니다.

 

8. 개인폰 번호를 알려달라고 했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알려주었다.

집주소도 어쩔 수 없이 오픈했다.

 그 여BJ가 공개한 카톡처럼 개인폰 번호는 제가 알려달라고 한 것이 맞습니다.
하지만 애초에 사적인 연락이 시작된 계기가 그 여BJ 쪽에서 먼저 연락이 온 것이고

 

1엘린카톡.jpg

 

 

한 달동안 만남을 가지며 이성적인 호감을 느낀 제가 개인 연락처를 물어본 것입니다. 그런데 내가 먼저 자발적으로 알려주지 않았고 강요에 의해 오픈하게 되었다는 식의 이야기는 동의할 수 없습니다.

집 주소 역시 사적인 만남이 지속되던 중 일어난 일이며 '짐이 많아서 어쩔 수 없었다'는 변명 역시 동의할 수 없습니다. 어쩔 수 없이 집 주소가 오픈되어 난감했다는 사람이 방송 일찍 끝낼테니, 지금 만나고 싶으니, 같이 가고 싶은 곳이 있으니 '집 앞으로 픽업와' 라는 말을 수 없이 해왔습니다.

 


9. 10월 초 고백을 했을 때 협박을 했다.
고백에 대한 거절에 내년 모습으로 돌아가게 해주겠다라는 협박을 했다니요.
명백한 거짓입니다.
1차 심경글에 말씀드린대로 그 여BJ는 차라리 오빠에게 이성적인 감정이 없다고 했다면 이렇게 까지 오지 않았을 것입니다. 하지만 나는 오빠의 감정을 몰랐기 때문에 그동안 함께 시간을 보낸 것이다. 나를 그렇게 생각하는줄 몰랐다고 했습니다.
지금 그 말은 납득할 수 없다, 내 진심을 알면서도 그동안 내 감정을 이용만 한 것이냐는 이야기를 했습니다. 그러자 '내가 별풍선 쏴달라고 한거 아니잖아'라고 이야기 하기에 어떻게 그런 말을 할 수가 있느냐 화를 낸 것입니다.

방송 내내 본의와는 다르게 오해를 하게 한 점이 미안하다고 말했습니다. 말한대로 본의야, 자신만 알고있는 마음이니 어떠한 행동을 했건 오해라고 말한다면 제가 오해한 것이겠죠.
그런데 그녀가 했던 말과 행동이 상식선의 그것이 아니었습니다.
현재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신 것처럼 함께 우결 컨셉의 유튜브를 찍고 있는 bj님이 있습니다. 그 여BJ는 저에게 그 분에게서 온 카톡을 굳이 캡처하여 보내주었습니다. 그러면서 우린 비즈니스다, 질투할 것 없다 라며 저에게 해명을 한 이유는 무엇입니까? 그저 친한 오빠 동생사이에서 말입니다.
(해당 카톡은 상대 bj님의 사적인 내용이기 때문에 공개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모든 말은 확실한 증거와 함께 이야기 하길 바랍니다. 이렇게 거짓말로 일관한 내용은 이 사태와 뭉크뭉이 저라는 것을 알고 있는 타 비제이가 있기 때문에 명예훼손에 포함되며 이 역시 고소 내용에 추가하도록하겠습니다.
저는 1차 심경글에서 많은 분들이 예상하신 것처럼 모든 이야기를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그 여BJ는 눈 앞에 뻔히 보이는 거짓말로 일관하며 해명 방송을 진행하더군요.

 

한 때 좋은 감정을 가지고 있던 사람에게 이렇게까지 하는 것에 대한 회의감이 들었지만 이렇게 된 이상 저도 가만히 있을 수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과연 제가 모든 이야기를 공개한 뒤 그녀가 어떤 해명을 내놓을 수 있을지 묻고 싶습니다.

 

며칠만 기다려주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0 아프리카 지금 노잼된 아프리카의 구세주.jpg file 니스독 2019.11.25 1252
189 아프리카 아프리카 남바완 복귀후 3대장 근황 file ㅇㅇ 2019.11.22 654
188 사건/사고 일베충 BJ지코 여성 성기 만진 사건... file 킴성태바라기 2019.11.20 1255
187 아프리카 아프리카 시청자 조작(뷰봇) 징역 기사떳다 1 file 주작BJ 2019.11.18 801
186 아프리카 bj사이다 있잖아 뷰봇같은데? ㅇㅇㅇㅇ 2019.11.15 622
185 아프리카 레전드 BJ손밍의 팬티바람 사건.jpg file ㅇㅇ 2019.11.13 2718
184 아프리카 10억좌 뭉크뭉 형님 근황 file ㅇㅌ 2019.11.12 1210
183 아프리카 서윤 x 우창범 근황(바다낚시) file ㅂㅍ 2019.11.11 1401
182 아프리카 엘린 해명 보고 느낀점 (엘린 서강준 경리 짤) file 츤도리 2019.11.08 5726
181 사건/사고 엘린 항복 선언 (뭉크뭉 10억 로맨스 스캠사건) 요약.txt file 산남두두 2019.11.08 3689
180 아프리카 BJ엘린 10억 로맨스스캠 사과공지 On file 11 2019.11.08 1460
179 아프리카 아프리카tv에서 파트너BJ 최단기 기록 1 file 민둥 2019.11.07 2760
178 아프리카 중국판 아프리카 여캠 클라스.gif file ㅇㅇ 2019.11.07 3532
177 사건/사고 ▶삭제된 인방갤 개념글 바로가기 왕짭구 2019.11.07 1411
176 사건/사고 정배우 유튜브 뭉크뭉 인터뷰 요약(엘린 10억 로맨스 스캠사건 관련) 1 산남두두 2019.11.06 4480
175 아프리카 강용석의 가로세로연구소, 엘린 10억 사건관련 new 충격피셜 언급 file 츤도리 2019.11.04 1501
174 나는 BJ 아프리카티비 *민정* 2 file *민정* 2019.11.04 1832
» 사건/사고 엘린 해명방송에 대한 뭉크뭉의 반박글 4 file 책추ㅐㄱ 2019.11.03 7914
172 아프리카 10월 아프리카 별풍수익 TOP Six.jpg (별풍퀸 : 엘린) 1 file soul 2019.11.03 2399
171 사건/사고 2019년 평화로운 아프리카 사건사고 모음.TXT 1 file 읍읍리카 2019.11.02 5033
170 사건/사고 몽크뭉사건)크레용팝 BJ엘린 해명 On 1 file 츤도리 2019.11.02 8473
169 아프리카 걸그룹출신 BJ 엘린의 명언 재조명.jpg 1 file ㅇㅍㄹㅋ 2019.11.01 35462
168 사건/사고 인방갤에서 엘린 관련 글들 다 자르네요 ㅇㅁㄴㅁㄴ 2019.11.01 3277
167 사건/사고 걸그룹출신 BJ에게 10억 먹튀주장 몽크몽(열혈시청자) 폭로 ON 2 file 읍읍리카 2019.11.01 10677
166 사건/사고 크레용팝 엘린(BJ엘린) 고소당한 사건 2 짭구사랑해 2019.11.01 14842
165 아프리카 방송천재 BJ듀단 의 조커변신.gif 2 file 댜늬 2019.10.31 6900
164 아프리카 흔한 여캠의 조명 수준.jpg 1 file ㅗㅜㅑ 2019.10.31 25583
163 아프리카 철구추억주의) 8년전 인방갤 갬성ㅜㅜ.jpg 1 file 산남두두 2019.10.31 7444
162 아프리카 데이트폭력 여BJ 하나경 인스타 근황.jpg 1 file 읍읍리카 2019.10.29 16639
161 아프리카 가축하고 염퀴들 살아있다면 이 글을 봐줘 1 file 염퀴 2019.10.28 153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
CLOSE